로그인 | 회원가입 | 기사제보 | 즐겨찾기 추가
로컬충남
금산군청
전체 사회/경제 금산뉴스 오피니언 교육/문화 사람들/인터뷰/동정 포토 지역광고 금산소식 알림방
금산산림문화타운, 휴가철 운영 재개 금산군, 인삼 생산자실명 표기 전면시행 캠페인 전개 대한적십자사 금산지구협의회, 추부면 수해복구 ‘온 힘’ 문정우 금산군수, ‘수해 피해조사 및 신속 복구’ 당부 금산군, 드림스타트 취약계층 아동 방역물품 배부 문정우 금산군수·안기전 금산군의장, 이일남 애국지사 방문 금산군의회 심정수 의원, 남일면 봉황천 수해복구 현장 방문 진산면 의용소방대, 수해복구활동 ‘구슬땀’
금산뉴스
ㆍ전체기사
기사제보
광고문의

이메일 프린트 퍼가기 글자크기 원래대로 글자크기 크게 글자크기 작게
금산 육지의 섬 ‘방우리’ 숙원 해소
수통~방우간 연결도로 협의 완료… 연내 착공 가능
2020-07-17 오후 12:23:24 김인대 기자 mail kumsannews@naver.com

    ▲부리면 수통리 일원의 방우리 연결도로 건설 예정지. ⓒ금산군청


    금산군은 부리면 수통~방우 연결도로 2.62km 및 교량 2개소 사업이 추진 동력을 얻게 됐다고 17일 밝혔다.


    금강유역환경청의 소규모환경영향평가 보완요구로 제동이 걸렸던 이 사업에 대한 협의가 지난 15일 완료돼 연내 착공을 위한 행정절차가 가능해 졌기 때문이다.


    부리면 방우리는 행정구역상 금산군에 속하지만 직접 연결된 도로가 없어 타 지자체인 무주군과 영동군을 통해서만 갈 수 있어 ‘육지의 섬’이라는 씁쓸한 별칭으로 일컬어졌다.


    금산군에서는 그간  방우리와 직결 도로 개설을 위해 노력을 기울여 왔으나 금강유역환경청에서 소규모환경영향평가에 대한 보완요구로 사업이 무산될 위기에 처했었다.


    군은 전략적 대응을 위해 금산군 건설교통과, 환경자원과와 충남도 농촌활력과, 기후환경정책과가 협업해 보완사항 중 가장 큰 쟁점이었던 야생생물 보호구역 지정을 비롯한 여러 보완사항을 이행했다.


    장기간 진행돼야하는 법정보호종의 포획·이주 등은 도로개설을 추진하며 동시에 진행하는 조건으로 보완서를 제출해 최종 협의가 이뤄졌다.


    문정우 군수는 “같은 행정구역에 속했지만 소외됐던 방우리 주민들에 금산의 문화·복지 혜택이 전해질 수 있게 됐다”며 “앞으로 금산군민이라는 소속감을 가지고 생활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이어 “방우리는 우수한 자연경관과 더불어 멸1종위기종 등 다양한 야생생물이 서식하고 있어 체계적으로 보전·관리해야할 필요성이 있다”며 “이를 위한 마스터플랜을 마련해 생태마을로서 지속적으로 관리하고 추후 생태경관보전지역으로 지정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부리면 방우리에는 30세대 47명의 주민이 거주하고 있다.


    ⓒ금산군청



    <저작권자©금산소식. 무단전재-재배포금지> 2020-07-17 12:23 송고
    금산 육지의 섬 ‘방우리’ 숙원 해소
    최근기사
    회사소개 | 광고/제휴 안내 | 이용약관 | 청소년보호정책 | 홈페이지 유지보수 신청


    RSS    

    금산소식
    www.kumsannews.co.kr
    충청남도 금산군 금산읍 건삼전3길 7 (2층) | 대표전화 : 041-754-7761 | 팩스 : 041-754-7763
    사업자등록번호 : 336-86-00562 | 금산소식 |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충남 다 01357 | 등록연월일 : 2016. 11. 24 | 금산소식i |
    인터넷신문 등록번호 : 충남 아 00310 | 등록연월일 : 2017. 8. 28
    대표자 : 손광우 | 발행인 : 손광우 | 편집인 : 손광우 | 청소년보호책임자 : 손광우